(화성=연합뉴스) 최해민 권준우 기

(화성=연합뉴스) 최해민 권준우 기자 = 19일 오후 1시 20분께 경기 화성의 한 반도체 세정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당국이 헬기를 동원해 진화에 나섰다. 공장 내부에서 반도체 세정작업에 사용하는 불산이 발견됨에 따라 소방당국은 인근 주민들을 대피시켰으나 다행히 공장 주변 공기에서 불산은 검출되지 않았다. 불이 나자 소방당국은 대응 2단계를 발령, 소방관 460여명과 헬기 2대 등 장비 40여대를 동원해 진화작업을 벌였다. 대응 2단계는 인접한 5∼6곳 소방서에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하는 경보령으로, 화재 규모에 따라 대응 3단계로 확대한다.

군산출장샵 -[카톡:ym85] (서울=연합뉴스) 송고

사진 – https://photos.prnasia.com/prnh/20180919/2240772-1-a Mingde Shi, the Chinese 울산출장아가씨 Ambassador 고양출장안마 in Germany, Yongcai Sun, the President of CRRC, Jun Wang, Vice President of 구미콜걸 CRRC, Prof. Werner Hufenbach and Ma 김해오피걸 Yunshuang, the General 안성 Manager of CRRC Sifang witness the launch of CETROVO.

‘세이브 더 칠드런’ 최근 보고서…호데이다항 전투 재개 영향(서울=연합뉴스) 김기성 기자 = “병원의 아기들이 너무 굶주려 울 힘도 없다.” 예멘 어린이 520만 명가량이 치솟는 고양출장샵 식량과 연료 가격으로 기아의 위험에 처해 있다며 국제아동구호단체 ‘세이브 더 칠드런’이 국제사회의 관심을 촉구했다.

This entry was posted in Uncategorized and tagged , , , , . Bookmark the permalink.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